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한병진 시인] 흙 처럼 살고싶다

뉴스/주요뉴스

by (Editor1) 2024. 6. 17. 10:45

본문

300x250
반응형
<사진출처 위키백과>


흙 처럼 살고싶다    
               雲岩/韓秉珍

격식과
허물을 벗어놓고
바닥을 쳐도 일어설 수 있는
흙속에 나를 심고싶다

말이
필요없어 입이 없는 땅
나는 흙이되어 내 생에 지나가는
순간 순간을 영원처럼 살고싶다

인간이
눈을 뜨고 본 이후로
육지와 바다가 손잡고 있듯이
흙이 사랑하는 하늘을
나도 사랑하며 부드러운
실비단 마음을 닮아가고 싶다

나!
비록 작아도
하늘이 내게로 오면 빈틈없이
가슴을 채워서 옆으로 눕혀놓고

누구든지
열려있는 탁 트인 푸른 하늘같이
말이 없는 땅같이
순간 순간을 영원처럼 흙 처럼 살고싶다.


전북 임실 태생
한국문학세상 시 등단
한국문학세상 수필 등단
한국소대문학 시 등단
한국행시문학 시 등단
격월간 문학광장 시 등단
황금찬노벨문학상추대위원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