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평창군, 2021년도 본 예산안 사상 첫 5,000억원 돌파

뉴스/정치*행정

by 편집장 _(Editor) 2020. 11. 29. 16:14

본문

평창군은 2021년도 본 예산안을 전년도보다 456억원 증액된 5,326억 원으로 편성하여 평창군의회에 제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로써 평창군은 2019년 군 최초로 본 예산안 4,000억 원을 돌파한 이후, 2년 만에 5,000억 원 시대를 맞이하게 됐다.

 

회계별로 살펴보면 일반회계가 351억 원이 증액된 4,654억 원, 상수도공기업특별회계를 비롯한 특별회계가 105억 원 증액된 672억 원이며, 분야별로 살펴보면 일반회계 농림해양수산분야 973억 원(20.91%), 사회복지분야 821억 원(17.64%), 문화및관광분야 546억 원(11.74%), 환경분야 441억 원(9.47%)을 편성했다.

 

편성된 주요사업으로는 기초연금 지원 274(단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83생계급여 지원 46평화 테마파크 조성 100대화농공단지 부지매입100논농사 농업인 농가소득 지원 94유기질비료 지원 43스마트축산 ICT 시범단지 조성 41신재생에너지 발전시설 설치지원 50흥정천 용평지구 지방하천 정비사업 53아랫상리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 54장기미집행 도시계획도로 개설사업 50평창치유의 숲 조성 부지매입 24청옥산 식물산업단지 조성 부지매입 30금당산 군유지 집단화 부지매입 47스마트 관망관리 인프라 구축 34지방상수도 관로 확장 38용평진부 농촌생활용수 개발 54안미지구 농촌생활용수 개발 34억원을 반영했다.

 

한왕기 평창군수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재정 여건 속에서도 군민 생활안정과 복지증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기업유치, 관광 거점시설의 확보, 농림축산업의 기반구축, 공공기관유치 등 지역균형개발을 위해 확장적으로 예산을 편성했다, “군민 여러분의 소중한 예산을 효율적이고 내실 있게 집행될 수 있도록 연말부터 사업계획 수립 등 사전준비에 철저를 기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