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강원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관련 수출 위축 대응방안 마련

뉴스/강원뉴스

by 편집부1 2020. 2. 6. 15:14

본문

강원도는 2월 7일 금요일 경제부지사 주재로 도내 수출유관기관 및 협회를 초청해 중국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관련 수출 위축 대응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최근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으로 도내 수출 1위 국가인 중국(‘19년 기준 수출액 3억 7,715만 달러 / 비중 18.1%)으로의 수출이 위축될 가능성이 높아 강원도 수출전반에 부정적 영향이 우려되어 도의 대응전략을 공유하고 유관기관별 대응 방안 협의, 기업들의 어려움을 들어보고 함께 대책을 마련해 보기 위해 마련되었다.


강원도는 신종코로나 바이러스가 장기화 될 경우를 대비해 단기적으로는 상반기에 중국시장에서 계획된 전시․박람회 참가를 지양하는 대신 대체행사(시장) 발굴에 적극 나서는 한편, 대형 온라인 쇼핑몰 입점 및 중국 왕홍(인플루언서, 파워블로거)을 이용한 온라인 판매행사 진행 등 온라인 마케팅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중․장기적으로는 일부 시장에 편중된 수출구조를 다변화하기 위해 신남방, 신북방 등 이머징 마켓 발굴을 통해 새로운 시장 개척을 적극 추진 한다는 전략이다.

 

그리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따른 수출 피해 동향을 파악하고 지원 방안을 수립하기 위해 수출 비상 대책 TF팀(총괄대책반, 상황관리반, 피해연락반)을 구성하여 피해 기업 모니터링 및 지원 상담, 피해 상황 접수 등을 추진하기로 하였다.

 

우병렬 경제부지사는“이번 간담회를 통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수출 위축에 대비해 유관기관과 수출시장 다변화 방안을 마련하고 수출협회를 통해 기업들 의견을 수렴하여 기업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